칼럼: 뉴섬은 트럼프를 사랑해? 전혀 없다.그러나 그는 투표 용지에 대한 접근에 관한 올바른 판단을 내렸

Author:

개빈 뉴섬은 대다수의 예상대로 언젠가 백악관을 목표로 한 경우에 도움이 될지도 모르는 저렴한 정치적 포인트를 획득할 기회가 있었다.

그의 명예를 위해 말하겠지만 뉴섬은 통과했습니다.

잘 알고 있고 휴일 정신으로 움직이는 경우 주지사의 정직도 중요하다고 생각하십시오.

2021년 1월 6일에 국회의사당을 제압하고, 우리의 민주주의를 모독한 무서운 폭도를 소환하고 풀어낸 것에 대한 벌로서, 혹은 기호로 말하면 정의로서, 2024년 대통령 투표로부터 도널드· 트럼프를 두드리려는 움직임이 전토에서 일어나고 있다.

이 대처는 지난주 콜로라도주 대법원이 4대3 판결로 반란을 이유로 동주의 예비투표에서 전 대통령을 박탈할 판결을 내릴 때까지 트럼프 반대파의 마음에 깊이 새겨져 있었다.

이에 근거한 판결은 헌법 수정 제14조는 트럼프 대통령이 연방 대법원에 상고를 약속했기 때문에 보류되고 있다. 그러나 콜로라도 주 판사들의 움직임은 덤프 트럼프 운동을 활성화시키고 캘리포니아 주 부지사 엘레니 쿠나라키스와 같은 기회주의자를 자극했다.

판결 다음날, 민주당은 캘리포니아 주 선거 관리 톱인 셜리 웨버 국무 장관에게 서한을 보내 콜로라도 주 선례를 따르고, 트럼프 씨를 캘리포니아 주 3월 5일 투표에서 멀리하기 위해 “모든 법 적 선택지를 검토하라고 요청했다.

“이 결정은 우리 법의 지배를 존중하고 민주주의의 기본적인 기둥을 지키는 것에 관한 것입니다. 있는 코나라키스 씨는 말했다.

쿠나라키스씨가 관여한 이유는 분명하다. 그녀의 정치적 지위의 지금까지의 상승은, 일단 그녀의 사치스러운 경제적 자력과, 공직 획득을 위해서 대금을 소비하는 의욕에 달려 있었다. 트럼프 씨의 추방을 촉구하는 것은 그녀가 선거 광고에서 ‘리더십’이라고 칭해 당의 좌익 기반에 도입하기 위해 이용할 수 있는 일종의 안이하고 퍼포먼스적인 제스처이다.

부지사의 책임을 넘어선 책임을 지는 뉴섬은 본질적으로 거울을 흐리게 하고 다양한 위원회나 위원회의 위원에 앉는 역할을 하지만 보다 합리적이고 책임 있는 접근을 취했다.

뉴섬은 지난주 발표한 성명에서 “도널드 트럼프가 우리의 자유, 심지어 민주주의에 대한 위협임에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말했다. “그러나 캘리포니아에서는 선거에서 후보자를 꺾고 있습니다. 그 이외는 모두 정치적 산만입니다.”

주지사는 양쪽 모두에서 맞았다.

히틀러를 도용하는 것은 아니지만 무솔리니를 유도하는 트럼프 대통령은 실제로 미국과 그 자유를 먹는 역병이다. 그는 다시 공직에 가는 것에 결코 접근해서는 안 된다.

그러나 법원의 판결이나 행정의 교묘한 수법으로는 그를 이길 수 없다.

트럼프 씨를 투표 용지에서 추방하는 것은 그를 순교자로 바꾸는 것뿐이며, 트럼프 씨의 거듭되는 형사 고발이 보여주듯이, 트럼프 씨는 피해자 의식의 달인이다. 그와 MAGA 운동은 투표함에서 건전하고 명백하게 패배할 필요가 있다.

트럼프가 당첨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2024년 트럼프 대통령의 입후보를 인정하는 것은 위험이 너무 높다고 주장하는 사람도 있다. 하지만 선호하거나 선호하지 않더라도 우리의 정치 시스템은 그렇게 작동합니다. 유권자가 결정하는 것입니다.

1월 6일 트럼프를 징벌하고 정치적으로 무력화하는 시기는 2021년 2월에 도래해 하원에서 탄핵 후 43명의 공화당 상원의원이 음모를 꾸미는 전 대통령을 무죄로 하기로 찬성표를 던졌다.

텍사스 주 테드 크루즈 씨와 플로리다 주 릭 스콧 씨를 포함한 이들 상원 의원 중 몇 명은 내년 재선을 목표로 하고 있다. 각 주의 유권자는 원한다면 그들의 책임을 물을 수 있다.

법령에 따라 트럼프 씨의 입후보를 종료시키는 것은 불안정한 선거 프로세스에 대한 불신감을 더욱 악화시키고, 트럼프 씨가 허위이고 끊임없이 주장하고 있는 것처럼, 제도가 트럼프 씨에 대해 부정하게 조작되어 있다면 유권자의 적지 않은 부분을 납득하게 될 것이다.

그러나 만약 트럼프가 공화당의 지명을 획득한 후 다시 백악관을 잃으면 어떻게 될까요? 트럼프 대통령이 패배를 인정하지 않을까 우려하는 사람도 있어 그 자세는 1월 1일 새해 방문하는 것만큼 확실시되고 있다.

그래서 무엇? 트럼프 대통령에게 스스로의 재생 가능 에너지원을 증명한 스스로의 주장을 토해내면, 2018년부터 2022년까지의 3회 연속의 선거로 그랬듯, 앞으로도 여론조사로 당을 패배에 이어 계속한다 수 있습니다.

공화당이 트럼프의 위험한 속박에 머무르는 한 그들은 져서 당연하다.

뉴섬이 백악관에 관한 계획을 가지고 있다면, 반란주의자의 전 대통령을 2024년 투표에서 배제하도록 요구하고 있는 코나라키스들을 지지하는 것이 간단하고 명백한 움직임일 것이다.

수년간 앞서 있을지도 모르지만, 2028년에 민주당원들 사이에서 예비선거가 이루어지는 것은 쉽게 상상할 수 있다. 누가 가장 강렬한 반 트럼프인지 보여주기 위해 희망자들이 서로 경쟁하고 있는 것이다.

그러나 간단한 일을 하는 데는 그리 많은 노력이 들지 않습니다.

민주당은 2024년 백악관을 이기기 위해서는 선거를 무너뜨려야 한다. 선거 감독이나 사법 판단에 의존해서는 안 된다.

그리고 뉴섬이 똑같은 말을 한 것은 옳았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