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로운 도시의 중학교에서 일어난 멜트 다운

Author:

매사추세츠 주 서부의 아머스트는 4개의 리버럴 아츠 칼리지와 주요 공립대학의 융합입니다. 여기에는 변동하는 학부생과 대학원생을 포함하여 약 4만명이 살고 있습니다. 숲이 우거진 구부러진 주택가에는 Black Lives Matter와 “In This Home”가 전시되어 있습니다. . 표지판은 호랑 가시 나무, 야마모모, ​​야브 도마뱀의 자생원 옆에 자랍니다. 2020년 선거에서는 마을 유권자의 90% 이상이 조 바이덴을 지지했다.

자주 듣는 농담은 아머스트에서 ‘H’만 침묵한다는 것입니다. 시끄러운 논의와 좌파의 정치적 내분으로 알려진 마을이다. 그런데도, 이러한 논의의 여지가 있는 기준에서 봐도, 아머스트 지역 중학교의 주위에서 계속되고 있는 논의는, 암즈, 라는 목소리가 올라갑니다. 언제 어떻게 시작했는지는 누구에게 물어보느냐에 따라 다르지만 작년 5월 아머스트 고등학생 신문, 그래픽5,000 단어 출판 기사 표제는 “『살거나 죽을까』:트랜스젠더의 아이들을 지킬 수 없었다」 암즈 시스템적인 문제다. 이 기사에서는 트랜스젠더와 성별 부적합의 학생 수명이 익명으로 인용되어 있으며, 괴롭힘이나 괴롭힘, 진로지도 카운슬러와의 유해한 만남, 관리자에게 불모한 불만 등 수많은 사건에 대해 자세히 설명합니다. 했다. 기사의 놀라운 세부사항 가운데, 학교에서의 기도회에서 진로지도 카운슬러가 “예수님의 이름으로 우리는 아이들을 혼란시키려는 LGBTQ 동성애자의 악마를 묶는다”고 말한 것이 전해지고 있다. (카운슬러는 나중에 이 의견을 부인했다.) 그 같은 직원이 학생들에게 초콜릿 십자가를 나눠준다고 기사는 주장한다.

이 기사는 주류 언론, 보스턴 종이에 의해 주목되었다. 장갑 는 이 책을 쓴 학생들의 프로필을 소개하고 보수적인 보도 기관도 다루었고, 그 중 일부는 기독교 교육자가 박해되고 있다고 칭찬했습니다. 한편, 아머스트에서는 고등학교 도서관에서 학교위원회의 긴급회의가 개최되었다. 그 시점에서 트랜스젠더 아이의 어머니는 암즈 는 학교에서 성차별에 관한 타이틀 IX의 조사를 공식적으로 요청하고 있으며, 이 조사에서 가장 현저하게 다루어진 2명의 카운슬러는 그래픽 기사는 쉬고 있었다. 그러나 교사, 학부모, 졸업생들이 가득 채워진 이 회의 참가자 중 상당수는 더 많은 것을 할 필요가 있다고 믿었다. 이들은 지구의 교육장인 마이클 모리스의 수사와 지구의 인사를 감독하고 논란을 겪고 있는 지도 카운슬러의 친한 동맹자라고 많은 사람들에게 보여진 교육장 보좌의 드린・캐닝엄의 사임을 요구했다. 아머스트 교직원 조합의 조합원들은 회의실에서 긴급병 휴가를 받은 모리스씨와 카닝엄씨에 대한 불신임 결의안을 승인했다고 발표했다.

불쾌한 사실은, 걱정한 부모의 대부분이 백인이었는데, 조사되고 있는 2명의 카운슬러는 백인이 아니었다는 것이었다. 그 중 1명, 헥터 산토스는 라틴계이고, 또 1명의 델린다 다이크스는 흑인이다. 카닝엄 씨는 흑인으로 이 지역의 다양성, 공정성, 인사부문의 책임자였다. 모리스 경시는 백인이다. 6시간 가까이 이어진 학교위원회 회의에서 카닝엄을 옹호하는 발언을 한 몇 안되는 사람 중 한 명이 학교에서 일하고 있던 그녀의 아들이었다. 암즈 학생 지원 전문가로. 청중들에게 “유색 인종 여성들이 지도적 입장에서 어떻게 취급되는지를 보여주는 전형적인 예로는 아머스트의 공립학교 외에 찾을 필요가 없다고 생각합니다.에서의 문제 암즈이들은 “LGBTQ+의 상황에 관한 것이 아니라” 오히려 비정상적으로 전투적인 교직원 조합과 통상의 인종차별의 산물이라고 그는 주장했다.

사실, 이 위기는 여러 문제의 충돌이었다. 인종적 긴장, 노동조합의 힘, 동성애자나 트랜스젠더의 아이들에 대한 경의를 가진 취급, 학교에서의 종교의 자리매김 등, 그리고 테러의 여파는 말할 필요도 없다. COVID-19 판데믹과 그것이 미국의 시민 생활에 미치는 영향 아머스트의 공립학교는 판데믹 전의 정상 상태로 돌아오는 것이 늦었다. 매사추세츠주로부터의 강제를 받아, 2021년 4월에 대면 학습과 원격 학습을 조합해 재개했다. “의사, 정신과 의사, 소셜 워커, 보호자들이, 원격 학습이 지역의 아이들의 감정적, 정신적 건강에 주는 영향에 대해 절망해 우리에게 편지를 써 주었습니다”라고 , 전 교육위원회 위원 앨리슨 브레일러 맥도날드는 말한다. 라고 나에게 말했다. 아머스트 교직원 조합의 지도자들은 “학교나 교실을 개방할 가능성에 대해 우리와 이야기하는 것조차 거부했다”고 그녀는 말했다.

도시의 사람들과 이야기하면 당시의 불화가 완전히 사라지지 않았다는 것을 느낍니다. “사물은 정말 가속 COVID“라고 전 교육위원회 멤버인 벤 헤링턴은 나에게 말했다. “언어가 바뀌 었습니다. 사람들은 분명히 적대적인 것에 익숙해졌습니다. 우리는 더 이상 일반 대화를하지 않았습니다.” 했다. 그 때 학교위원회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으면 백신접종을 받지 않은 일부 직원의 학교 입장을 허용할 방침을 승인했다. 이에 대해 맥도날드 씨는 당시 노조 회장 라믹코 매기 씨가 “교사들에게 대량 학살을 가하려 한다고 우리를 비난했다”고 말했다. (매기는 대량 학살의 발동을 부정하고 있다.)

아머스트에서 계속되고 있는 전투는, 최근 공립학교가 지는 모든 상처에 압력을 가하고 있는 것 같고, 중복되는 조사, 사임, 학교내에서의 리더십의 공백 기간이 계속되는 등, 계속하는 영향은, 우리 의 집단으로서 극복하는 능력에 자신감을 불러일으키지 않는다. 다원적인 사회에서는 불가피한 마찰. 리버럴로 대부분 부유한 지구라도 특정 분쟁이나 긴장은 해결할 수 없다고 느끼게 되어 있다. 내가 마을에서 이야기한 한 사람은 “좌익은 나라에서 자신들의 것을 먹고 있다. 그것은 아머스트만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별로 빈번하지는 않지만, 아머스트는 흑인보다 Black Lives Matter의 사인이 많다는 농담도 듣습니다. 시민의 12percent가 흑인 또는 히스패닉입니다. 약 70percent가 백인이고 약 13percent가 아시아인입니다. 그러나 공립학구는 보다 광범위한 커뮤니티보다 인종적으로 다양하며 학생의 약 1/4이 흑인 또는 히스패닉계이다. 그 이유 중 하나는 사립 또는 전세 학교를 선택하는 백인과 아시아계 가족이 많다는 것입니다. 전 교육위원회 위원 헤링턴 씨는 흑인으로 고등학교에 다니는 아들이 있지만 이렇게 말했다. 우리는 이 버클리 이스트의 페르소나를 세상에 내놓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사실이 아닙니다. “

30년 전, NAACP는 불균형한 수의 유색인종의 아이들을 최하위 계층에 할당한 학업 추적 프로그램을 둘러싸고, 학구를 상대로 연방 소송을 일으켰다. 최근, 학구는 2014년에 인종차별적인 낙서의 표적이 된 고등학교 흑인수학교사와 6자리 화해금으로 화해에 이르렀다. 그 논쟁 속 마이클 모리스는 백인 여성 마리아 게릭 아래 경시보로 취임했다. (2014년 6월 취재 중, 회의 학교위원회의 멤버가 모리스의 임명을 공식적으로 승인했을 때, 데모 참가자 그룹이 ‘We Shall Overcome’을 부르기 시작했고, 회의는 중단을 강요했다. ) 그 후 게릭은 흑인 어머니에게 외출 금지 명령을 내렸다. 이 부모는 학교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녀에 대해 직원들과 자주 연락을 받았습니다. 게릭은 이 결정을 엄격히 비판받고 결국 사임했다. 모리스가 그녀를 대신했다. 그것은 “터무니 없이 불안정한 상황이었다”고 헬링턴은 나에게 말했다. “그래서 마이크가 들어왔을 때 그는 무언가를 해야 하는 느낌이 들었다.”

모리스는 다양성, 공정성, 인사부문의 감독 보좌라는 새로운 관리직을 도입했다. 최근 DEI는 우익의 분노의 표적이 되어 텍사스주와 플로리다주를 포함한 여러 주가 공립대학에서 DEI의 대처를 제한하는 법안을 통과하고 있다. 그러나 모리스씨에게 있어서, 아머스트의 교사간의 인종적 다양성의 개선은 「아이들에게 있어서의 공민권 문제다」라고 2017년에 말해, 예를 들면 흑인 교사가 있는 흑인 학생은 공통 테스트의 성적이 좋고, 성적도 좋다는 연구결과를 인용했다. 대학에 입학할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그해 그는 그 당시 코네티컷의 교두였던 가르침을 그 직업으로 선택했다. “이 지역에서는 많은 인종 차별이 있었다”고 Caningham은 최근에 나에게 말했다. “그리고 내가 와서 많은 유색 인종이 안심하기 시작한 것은 내가 자신의 책임을 묻지 않는다고 생각했기 때문이 아니라 누군가가 자신의 출신지를 이해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 했기 때문입니다. “

Caningham의 밑에, Amartst는 암묵적인 편견을 근절하기 위하여 2 단계 채택 과정을 소개했다. 한 위원회가 후보자를 선출하고 다른 위원회가 응모자에게 일정한 질문을 한다는 것이었다. 면접관은 사전에 응모자의 이력서를 보지 못했으며, 응모자끼리 후보자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도 거의 금지되었습니다. 카닝엄은 저에게 “그녀는 모두를 훈련했다. 위원회의 일원이 되는 사람은 모두 자신들의 편견을 향하도록 훈련받았다”고 말했다. 그러나 복합지구 직원들은 카닝엄 씨가 스스로 후보자를 선별해 최종 결정을 내리는 경우가 많아 때로는 교장의 의견을 뒤집기도 했다고 말했다. 그녀는 이것을 부인하고 “나는 누군가를 고용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2023년까지 아머스트 지역의 유색 인종 직원 비율은 20percent에서 34percent로 증가했습니다. 그러나 신입사원의 대부분은 준전문직, 즉 인정받은 상근교원을 지원하는 저임금의 시간급 직원이었다.켈리타 케이 메이필드, 과학 부문을 이끌다 암즈는 다양성의 추진이 현실보다 성능이라고 설명했다. 메이필드는 카닝엄과 친밀하다고 생각했던 진로지도 카운슬러의 다이크스와의 사건을 생각해냈다. 어느 날, 메이필드가 수업을 하고 있었는데, 다이크스가 예고 없이 난입해, 그녀를 초대로서 기리는 나무의 방패를 주었다. 지구의 흑인 과학 교사. “이건 이상한 의식의 순간이었다.” 메이필드는 나에게 말했다. “내 학생들은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 거야?’라는 느낌이었습니다.”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